다중 감각 차원 beta 01

2019.9.5
이예승, 손범준
2019, 아이패드, 나무, 디지털 프린트, 사운드, 라이트, 가변크기
미디어 아티스트 이예승과 엔지니어 손범준은 사회 구조가 한 개인에게 부여하는 다수의 역할에 대한 고민을 차원과 변수의 관점으로 접근한다. 프로젝트 은 근미래에 도래할 인간의 다중적이고 다차원적인 역할을 탐구하는 작업이다. 이번 전시에서는 한 개인에게 요구되는 다른 인격 및 역할을 증강 현실을 이용하여 시차적 관점으로 구현한 설치 작업 을 선보인다. 그들은 실재적 자아 및 분리된 자아를 가진 인간, 혹은 인간과 기계 간의 모호한 모습을 복제된 동일한 오브제로 상징화하며, 거리에 따라 다양해지는 시각적 차이를 여러 데이터의 충돌로 보여준다. 상이한 알고리즘을 사용할 경우 동일한 변수가 전혀 다른 출력 값을 갖는 것처럼, 은 타자를 이해하는 일이 차원의 변형 또는 상황을 해석하는 알고리즘 자체의 전환을 요구한다는 사실을 상기시킨다.
facebookinstagramyoutub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