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신러닝을 여행하는 예술가를 위한 안내서

2019.9.5
김대홍
2019, 워크숍
미디어 아트 프로그래머 김대홍은 사운드, 미디어, 인터랙션, 게임 등을 주로 다루며, 특히 게임의 메커니즘을 활용하여 재활이나 교육 등을 목적으로 한 기능성 게임을 제작해 왔다. 프로젝트 <머신러닝을 여행하는 예술가를 위한 안내서>는 예술가를 대상으로 인공지능을 활용한 작품 창작 방법을 안내하는 새로운 교육 플랫폼으로, 이번 ZER01NE DAY에서 본 프로젝트는 3단계로 구성된 워크숍으로 진행된다. 워크숍은 인공지능이 무엇이며, 이것을 어떻게 활용할 수 있는지를 예술적 관점에서 살피고, 실제 인공지능 개발 프로세스를 체험해보며, 최종적으로는 워크숍에서 이수한 방법론을 적용해 작품을 완성하는 과정으로 이루어져 있다. 본 프로젝트를 통해 김대홍은 인공지능과 로봇이 앞으로 예술을 만드는 주체가 되거나 혹은 예술가의 도구가 될 상황에 직면했을 때, 예술가가 이를 활용하여 새로운 예술 영역을 개발하는 데 일조하고자 한다.
facebookinstagramyoutub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