One In Two Days

2019.9.5
김대홍, 김다예
2019, 퍼포먼스, 모션 캡처 센서, 프로젝터, 스크린, 혼합 소프트웨어, 가변설치
미디어 아트 프로그래머 김대홍과 게임 그래픽 아티스트 김다예는 모션 캡처를 이용한 퍼포먼스를 선보인다. 프로젝트 <One In Two Days>는 실제 퍼포머의 동작을 모션 캡처하여, 실제 움직임과 스크린에 반영된 두 가지의 움직임에 대한 다양한 해석의 가능성을 제시한다. 스크린 속의 아바타는 퍼포머와 같은 움직임을 갖지만, 그래픽 효과를 활용한 여러 시각적 요소를 그 위에 덧입히면서 이들이 마치 다른 동작을 하는 것처럼 생각하도록 관람객을 유도한다. 한 공간에서 펼쳐지는 하나의 동작을 두 개의 다른 움직임으로 구현하는 본 프로젝트는 관객으로 하여금 구별된 두 시간대와 공간을 경험하도록 이끈다. 이러한 작업 방식은 평행 우주 개념과 끈 이론을 배경으로 공간 예술과 시간 예술을 하나로 묶고자 하는 이들의 시도와 연관이 있다.
facebookinstagramyoutube